디지털타임스

 


"우주탐사와 연구 대중화"... 보령, 헬스케어산업 확대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보령이 글로벌 협력 기관들과 우주에서의 인간 활동을 돕는 해법 모색에 나선다. 보령은 미국 우주기업 액시엄스페이스, 미국 매사추세츠공대(MIT) 우주 연구기관 'SEI'와 함께 '휴먼스 인 스페이스'(HIS) 프로그램을 출범한다고 30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우주에서의 인간 생활 해법을 찾는 게 목적으로, 이달 시작한 스타트업 공모전 'HIS 챌린지'와 10월 열리는 'HIS 심포지엄'으로 구성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지난해 보령이 우주 헬스케어 사업에 뛰어들며 진행했던 스타트업 발굴 챌린지 '케어 인 스페이스'(CIS)를 확대한 것이다.

CIS가 우주 공간에 머무는 사람을 위한 헬스케어 기술 확보에 초점을 맞췄다면, HIS는 인간이 우주에서 영위하는 일상과 우주 환경을 활용해 지구에 적용하는 영역으로 연구개발 범위를 넓힌다고 보령 측은 설명했다. 기존 CIS에 '라이프스타일 인 스페이스(LIS)'와 '플랫폼 인 스페이스(PIS)'를 추가했다는 설명이다. 우주탐사 대중화와 우주 생활 연구를 해온 MIT SEI가 LIS를 담당하고, 상업용 우주정거장을 개발 중인 액시엄이 PIS를 주도한다. 한편 액시엄은 지난 21일(현지시간) 두 번째 민간 우주인 프로젝트인 'Ax-2' 미션의 우주선을 발사해 국제우주정거장 도킹에 성공한 데 이어 8일간 인간 건강과 지구 대기환경 등 20여 가지 실험을 시작했다.

HIS에는 이들 외에도 NASA(미 항공우주국), ESA(유럽우주국), 하버드대, 스탠퍼드대 등과 기업, 의학 기관, 벤처펀드 등이 파트너로 참여한다.


보령은 7월 28일까지 HIS 참가 신청을 받고 9월 온라인 경연을 거쳐 선정된 팀들을 발표한다.
임동주 보령 NPI그룹장은 "HIS 프로그램을 통해 글로벌 파트너들과의 네트워크를 다지고 우주 헬스케어 생태계를 확장해 갈 것"이라며 "이를 계기로 글로벌 뉴스페이스 선도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인류 건강에 꼭 필요한 기업이 되겠다는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가겠다"고 말했다.강민성기자 kms@ kms@dt.co.kr

"우주탐사와 연구 대중화"... 보령, 헬스케어산업 확대
Humans In Space 2023 엠블럼. 보령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