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포스코퓨처엠, 연세대와 배터리소재 인력 육성 업무협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포스코퓨처엠은 연세대학교와 'e-배터리 트랙'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포스코퓨처엠은 올해 하반기부터 연세대에 배터리소재 석·박사 과정 e-배터리 트랙을 운영한다. 학생들은 사업현장을 방문하고 공동연구 과제를 수행하는 등 산학협력 활동을 하고, 등록금과 장학금을 지원 받는다. 졸업생은 포스코퓨처엠 연구개발과 기술 인력으로 채용한다.

포스코퓨처엠이 우수 인재 확보에 적극 나서고 있는 것은 세계 시장을 선도할 인력 확보가 중요하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포스코퓨처엠은 지난해부터 포스텍을 비롯해 울산과학기술원, 한양대 등 교육기관들과 배터리소재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협약을 지속 추진해 오고 있다.

김준형 포스코퓨처엠 사장은 "글로벌 탑티어 연구경쟁력을 뒷받침할 우수 인력 확보에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며 "선발된 학생들을 적극 지원해 배터리 산업의 글로벌 핵심 인재로 양성하고 국가 기술경쟁력 확보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명재민 연세대 공대학장은 "이번 산학협력은 이차전지 분야에서의 전지소재 위상을 고려할 때 매우 뜻 깊은 협력"이라며 "이를 통해 차세대 전지소재 개발을 선도하고 우수한 연구개발 인력을 양성하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박한나기자 park27@dt.co.kr

포스코퓨처엠, 연세대와 배터리소재 인력 육성 업무협약
명재민(왼쪽부터) 연세대 공대학장과 김준형 포스코퓨처엠 사장이 27일 연세대와 배터리소재 전문인력 육성을 위한 e-배터리 트랙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포스코퓨처엠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