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증권, "아침 9시부터 미국주식 거래 가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미래에셋증권이 다음 달 3일부터 주간에도 미국 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미국 주식 데이마켓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미국 뉴욕시장이 열리는 야간에만 가능하던 미국 주식 거래가 주간에도 가능해진다.

미래에셋증권은 국내 증권사 중 가장 이른 아침 9시부터(서머타임 적용 시 9:00∼16:15) 미국 주식 거래를 할 수 있도록 해 거래 가능 시간이 21시간 15분으로 사실상 온종일 거래가 가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다음 달 미국 기업들의 실적 발표에 맞춰 미국 주식 거래가 가능한 서비스를 시작하게 돼 투자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증권은 또 올해 초 차별화된 미국 주식 가격정보 서비스인 '미국 주식 토탈뷰 서비스'를 전 고객에게 무료로 도입했다.

장지현 디지털사업본부장은 "'미국 주식 데이마켓 서비스' 출시는 '미국 주식 토탈뷰 서비스'와 함께 미국 주식 투자자들의 가장 큰 제약 요소인 거래시간과 가격정보에 대한 솔루션을 제공한 것"이라며 "투자의 본질을 깊게 하고 경계를 넓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미래에셋증권, "아침 9시부터 미국주식 거래 가능"
연합뉴스.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