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문서·리포팅에 전자계약까지…포시에스, 역대최고 연매출·영업이익 기록

6월 마감한 2021 회계연도에 매출 24%, 영업이익 40% 증가
전자계약 '이폼사인', 현대차, SKT 등 대기업으로 레퍼런스 확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전자문서·리포팅에 전자계약까지…포시에스, 역대최고 연매출·영업이익 기록
전자문서 및 리포팅 솔루션 기업 포시에스는 6월말 마감한 2021 회계연도에 금융·공공분야 사업 호조와 제조· 유통·서비스 등 전 산업 분야에서의 수주에 힘입어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포시에스는 직전 사업연도 대비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은 24.9% 증가한 296억, 영업이익은 40.6% 증가한 66억, 당기순이익은 54.2% 증가한 65억을 기록했다. 전자문서 개발 솔루션 '오즈 이폼(OZ e-Form)'과 리포팅 솔루션 '오즈 리포트(OZ Report)'의 매출 증가와 전자계약 서비스 '이폼사인(eformsign)'의 시장 확대가 주요 원인이다.

금융 분야에서는 한화투자증권, 삼성증권, 신한금융투자, 대신증권 등 증권사 디지털 창구 시스템 구축 사업과 KB국민카드 태블릿 브랜치 시스템 구축 사업, KB국민은행 비대면 화상 계약 시스템과 삼성화재 비대면 화상 상담 시스템 구축 사업을 수주해 금융권 최강자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공공 분야에서도 행정안전부, 외교부, 법무부, 국방부, 한국지역정보개발원, 국방전산정보원, 대법원, 한국전력공사, 서울주택도시공사, 우정사업정보센터, 중소기업중앙회, 경찰청 등의 프로젝트를 수주하며, 공공 시장 점유율 1위의 면모를 이어갔다.

제조·유통·서비스 분야에서는 삼성전자, 현대건설, 포스코, GS건설, 동국제강, 아모레퍼시픽, CJ대한통운, BGF리테일, LG에너지솔루션 등의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전자계약 서비스 이폼사인 역시 중소기업 및 기관을 중심으로 고객 수와 매출이 증가하는 가운데, 현대자동차, SK텔레콤, LG화학, GS칼텍스 등 대기업으로 고객 레퍼런스를 확대하고 있다.

박미경 포시에스 대표는 "산업 전반적으로 디지털 전환 및 비대면 업무 환경에 대한 관심이 급증한 시기에 맞춰 최신의 전자문서 기술과 시스템 구축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고객의 신뢰에 부응하기 위한 기술 개발과 영업 활성화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안경애기자 naturea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