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복현 금감원장, 단위조합 금융사고에 "내부통제 개선 방안 마련"

상호금융권 대표 간담회 개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금감원장, 단위조합 금융사고에 "내부통제 개선 방안 마련"







(서울=연합뉴스) 오주현 기자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최근 상호금융권의 단위 조합에서 연이어 금융 사고가 발생하는 것과 관련해 내부통제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이 원장은 이날 중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상호금융권 대표들과 간담회 이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이 원장은 최근 상호금융권의 단위조합에서 횡령 등 금융사고에 대해 "금감원과 (상호금융권) 중앙회가 협동해서 해야 하는 구조"라며 "내부 통제 개선 태스크포스(TF)를 운영하고 있어 종합적인 개선 방안을 내겠다는 방향"이라고 밝혔다.

그는 "회원 조합, 지역조합별로는 타 업권에 비해 규모가 작고 특정 업무를 오랫동안 맡게 되거나 친소관계 문제 등이 있다는 점에 대해 대표이사들이 공감했다"며 "그런 점에 착안해 상호금융 고유의 내부통제 제도 개선 TF에 담을 문제"라고 말했다.

이 원장은 이어 "각 업권별 내지는 전체를 종합한 내부통제 개선 작업을 준비 중이다"고 말해 금융권 전반에 대한 내부 제도 개선 방안을 마련하고 있음을 시사했다.



현행법상 상호금융권 각각의 주무 부처가 다르다는 문제 제기에 대해서는 "동일 기능, 동일 규제와 관련된 통일적 운영에 대해서는 각 부처와 금융위원회를 통해 협의할 내용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그는 "내부통제 개선 제도에 담길 주된 내용에 상호금융별 차이가 나는 운영에 대해 통일적 기준을 맞춰 통제 리스크를 감소시키자는 내용 등이 담길 수밖에 없어 그런 내용을 찾아내서 고민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 원장은 최근 금감원의 청소 근로자 한 명이 청소하던 중 의식을 잃고 쓰러진 뒤 숨진 데 대해서는 안타까움을 피력했다.

그는 "유명을 달리하신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제가 부임한 6월 이전보다는 근무 조건을 향상할 수 있도록 계획하고 있다"고 말했다.

viva5@yna.co.kr

이복현 금감원장, 단위조합 금융사고에 "내부통제 개선 방안 마련"
간담회서 인사말하는 이복현 금감원장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중앙회 상호금융 대표 간담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7.11

ondol@yna.co.kr

(끝)

이복현 금감원장, 단위조합 금융사고에 "내부통제 개선 방안 마련"
농협중앙회 상호금융 대표 간담회 참석하는 이복현 금감원장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11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열린 중앙회 상호금융 대표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2.7.11

ondol@yna.co.kr

(끝)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