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동방불패’ 임청하, 1800억원 호화저택 불 탔다…이혼 전 남편의 선물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동방불패’ 임청하, 1800억원 호화저택 불 탔다…이혼 전 남편의 선물
화재가 일어난 홍콩 여배우 린칭샤의 저택. 인터넷 캡처

`동방불패’ 임청하, 1800억원 호화저택 불 탔다…이혼 전 남편의 선물
영화 '동방불패' 속 린칭샤(임청하)의 모습. [출처:스크린조이]

영화 '동방불패'로 유명한 타이완 출신의 홍콩 여배우 린칭샤(임청하·林靑霞)의 1800억원대 호화 저택에 대형 화재가 발생했다.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8시간 만에 진압됐다.

지난 9일(현지시각) 대만 매체 자유시보와 연합보 등은 8일 오전 0시쯤 홍콩 앤더슨가에 위치한 린칭샤의 단독 주택에 불이 나 소방차와 구조대가 출동했다고 전했다. 화재의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화재 현장에는 소방차 37대와 구급차 4대가 출동했고 구조대원 150여명이 투입됐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저택 내부의 가구와 장식이 불을 확산시켜 진압이 어려웠다"고 전했다. 저택이 언덕에 위치하는 바람에 급수관과 소방호스를 연결하는 데에도 애를 먹었다고 한다.

이 저택은 대지 약 1400여 평의 3층 단독 주택으로 가격은 11억 홍콩 달러(약 1820억원)로 평가받는다. 저택 안에는 헬스장, 수영장, 테니스장 등이 있다. 2014년 남편 싱리위안이 린칭샤의 60세 생일과 결혼 20주년을 기념해 선물한 것으로 알려졌다. 린칭샤는 지난 1994년 6월 홍콩 부호 싱리위안과 결혼해 영화계를 은퇴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18년 이혼했다.

린칭샤는 영화 '동방불패', '폴리스스토리', '백발마녀전', '동사서독', '중경상림', 등에 출연해 1980~1990년대 홍콩 영화의 전성기를 이끌었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