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정보 궁금증 해결해드려요"…개인정보위, 소통 안내 서비스 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개인정보 궁금증 해결해드려요"…개인정보위, 소통 안내 서비스 개시
개인정보 온(On)마당.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제공

개인정보보호위원회는 개인정보 소통 시스템을 구축·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를 토대로 개인정보와 관련한 국민의 궁금증을 해소하고 국민이 참여하는 개인정보 제도를 만들어 나간다는 방침이다.

13일부터 운영을 개시하는 대국민 소통·안내서비스는 크게 개인정보 온(On)마당과 AI(인공지능) 기반의 챗봇 '프라이벗'으로 구분된다.

개인정보 온마당은 개인정보 관련 지식을 쉽게 찾고 자유롭게 논의할 수 있는 공간이다. 개인정보위 심의·의결 사례와 상담사례, 법령해석례 등을 모아놓은 일종의 지식창고로 이용자들은 단어 검색을 통해 원하는 정보를 손쉽게 검색할 수 있다. 국민 누구라도 개인정보와 관련해 자유롭게 질문하고 답변할 수 있는 창구, 개인정보 정책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토론할 수 있는 게시판도 운영할 예정이며 다수가 공감하는 아이디어는 개인정보위가 심의·검토해 정부 정책에도 반영할 계획이다.

프라이벗은 국민이 개인정보와 관련해 질문하거나 검색하면 AI가 대화를 통해 상세하게 안내해주는 서비스다. 이를 활용하면 '개인정보 침해신고센터', 'e프라이버시 클린서비스' 등 개별 누리집을 방문하지 않고도 채팅창에서 개인정보 침해 신고와 신고 처리상태 확인, 본인확인 내역 조회 등을 신청·이용할 수 있다.

개인정보위는 개인정보 온마당에서 국민들이 보다 다양한 개인정보 상담사례를 찾아볼 수 있도록 법령해석 및 상담·분쟁조정 사례를 지속적으로 보완·개선할 방침이다. 또 온마당과 프라이벗을 연계한 챗봇 서비스로 개인정보 상담사례를 손쉽게 조회할 수 있도록 기능을 개선해 나간다.

이정렬 개인정보위 개인정보정책국장은 "대국민 소통·안내서비스가 국민 일상에서의 개인정보 관련 궁금증을 해소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윤선영기자 sunnyday72@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