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임스웹우주망원경의 궁금증을 한 번에 해소”

국립중앙과학관, 'JWST 팝업 전시'
웹망원경 축소모형과 임무 등 체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국립중앙과학관은 다음달 27일까지 과학기술관 1층 쇼룸에서 제임스웹우주망원경(JWST)의 성공적인 임무 수행을 기원하는 '팝업 전시'를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JWST는 허블우주망원경의 뒤를 이을 차세대 우주망원경으로, 달 궤도보다 약 4배 더 먼 곳(150만㎞)에 위치해 우주의 기원과 외계행성 대기 등을 관측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지난해 12월 25일 발사된 JWST는 인류가 우주에 발사한 망원경 중 가장 크고 성능이 좋은 망원경이다. 발사 후 최종 목적지인 L2(라그랑주)까지 이동하고 있으며, 현재 모든 전개 작업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다음 주에는 L2에 도착해 시험 운영이 완료되는 6개월 이후부터 본격적인 연구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다.

이번 팝업 전시에서 웹망원경의 구조와 크기를 가늠할 수 있도록 6분의 1 수준으로 축소 제작한 모형과 JWST 탑재 우주 발사체의 발사부터 웹망원경의 분리, 이동, 전개 등을 이해할 수 있는 동영상을 볼 수 있다.

또 JWST와 허블망원경의 주경 크기를 비교할 수 있는 주경 모형과 웹망원경의 관측장비, 과학임무, 허블우주망원경과의 차이점 등을 이해할 수 있는 인포그래픽도 전시된다.

국립중앙과학관은 청소년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JWST의 과학 임무를 이해할 수 있도록 오는 28일 오전 10시부터 유튜브를 통해 'JWST Q&A'를 진행한다. 방송에서는 JWST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는 한인 과학자 손상모 미국 우주망원경과학연구소 수석연구원이 참여한다.

임승철 국립중앙과학관장 직무대리는 "이번 행사를 통해 차세대 우주망원경인 JWST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하고, 향후 천문학과 우주과학 연구발전에 기여했으면 한다"고 말했다.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제임스웹우주망원경의 궁금증을 한 번에 해소”
국립중앙과학관 내 과학기술관 1층 쇼룸에서 열리고 있는 '제임스웹우주망원경의 팝업 전시' 모습. <국립중앙과학관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