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수소청소트럭 환경미화원’ 영상 1000만 조회수 돌파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현대자동차그룹은 수소청소트럭을 통해 우리 이웃들의 삶을 개선시키는 과정을 담은 기술 캠페인 '디어 마이 히어로' 영상이 공개 일주일 만에 조회 수 1000만회를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작년 12월30일 한국어와 영어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해당 영상을 처음 공개했다. 이 영상은 깨끗한 도시를 가꾸는 주인공인 환경미화원이 기존의 내연기관 청소트럭과 일하면서 겪는 업무의 고충을 보여준 뒤, 우리 이웃들의 삶에 도움을 주는 과정을 통해 수소 상용 모빌리티의 사회적 선한 활용에 대한 메시지를 담았다.

현대차그룹 유튜브 채널에는 공개 일주일 만인 이날 오전 8시 기준 1159만(한국어 743만, 영어 416만) 조회 수를 기록하고, 5100개 이상의 '좋아요'와 1200건에 이르는 긍정 댓글 등 영상에 대한 좋은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링크드인 등에서도 총 617만 조회 수 및 약 9만건의 좋아요, 약 500개의 댓글, 1400명 이상의 공유기 이뤄졌다. 이에 유튜브를 포함한 전체 SNS 채널에서 총 1776만회가 넘는 조회수와 약 10만 건의 긍정 반응(좋아요, 댓글, 공유)을 기록 중이다.

사측은 환경미화원의 고충과 우리 이웃의 삶이 수소청소트럭으로 인해 개선되는 모습에 진정성 있는 메시지로 전달돼 소비자에게 높은 공감대를 이끌어 낸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1980년대 초반부터 2000년대 초반에 출생한 2030세대에게는 제품 구매 시에도 환경과 사회에 대한 영향을 중요하게 고려하는 등 착한 소비를 주도하고 있어, 기술의 사회적 활용에 대한 캠페인은 이들의 높은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사측은 분석했다.

현대차그룹은 창원시에서 진행 한 수소청소트럭 실증 운행 과정에서 얻어진 데이터를 활용해 친환경 모빌리티로 주목받고 있는 수소전기트럭의 다양한 활용 가능성을 연구하고, 기술적 완성도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인류의 삶을 더욱 쾌적하고 풍요롭게 만들 수 있는 신기술 개발과 함께 진정성을 담아 기술의 사회적 선한 활용을 소개하는 캠페인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현대차그룹, ‘수소청소트럭 환경미화원’ 영상 1000만 조회수 돌파
현대자동차그룹이 수소청소트럭을 통해 우리 이웃들의 삶을 개선시키는 과정을 담은 기술 캠페인 '디어 마이 히어로' 영상이 공개 일주일 만에 조회 수 1000만회를 돌파했다. 현대차그룹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