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졸아?" 70대 경비원을 마구 폭행한 50대 입주민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왜 졸아?" 70대 경비원을 마구 폭행한 50대 입주민
아파트 경비원[연합뉴스]

50대 입주민이 70대 중반의 아파트 경비원에게 주먹을 휘둘렀다. 졸았다는게 그 이유였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A(58)씨를 상해 혐의로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7시 20분께 익산시 동산동의 한 아파트에서 경비원 B(75)씨가 졸았다는 이유로 주먹으로 얼굴을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A씨 폭행으로 코뼈가 부러진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입주민이 폭언하고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 A씨를 체포했다.

경찰은 "피해자가 고령의 아파트 경비원인 점 등을 고려해 조만간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며 "정확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광태기자 ktkim@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