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뿌리상권 살려내자] 中企 우수제품 `득템마켓`서 득템해볼까

온라인 쇼핑채널 6곳으로 늘리고
롯데·신세계 등 매장 4곳서 행사
사회적기업 판로개척 기획전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풀뿌리상권 살려내자] 中企 우수제품 `득템마켓`서 득템해볼까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중소기업·소상공인 우수제품을 판매하는 온라인 판매처 '득템마켓' 이미지.

티몬 제공


코리아세일페스타 기간 중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을 위한 우수제품 판매전인 '득템마켓'도 열린다.

코리아세일페스타 추진위원회는 오는 15일까지 온라인 쇼핑채널을 통해 패션, 생활용품, 잡화, 주방용품 등 다양한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만나볼 수 있도록 득템마켓을 운영 중이다. 올해 득템마켓은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을 감안, 온라인 쇼핑채널을 지난해보다 3곳 늘어난 6곳(G마켓, 11번가, 옥션, 위메프, 티몬, 쿠팡)으로 확대했다.

이외에도 행복한백화점 언택트 스마트스토어를 통해 비대면으로 원하는 제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네이버 셀렉티브, 티몬 라이브와 연계해 소비자와 실시간으로 소통하는 라이브커머스도 진행할 예정이다.

오프라인 득템마켓도 열린다. 롯데(본점), 신세계(광주점), 현대(판교점), 행복한백화점(목동점)등 4개 매장에서 오프라인 쇼핑채널도 운영된다. 득템마켓을 운영하는 4개 오프라인 매장은 철저한 방역을 전제로 행사를 추진할 예정이다.

득템마켓에서는 패션, 생활용품, 잡화, 주방용품 등 다양한 우수 중소기업 제품을 만나볼 수 있으며,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2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선착순으로 마카롱 장바구니를 제공하고, SNS에 행사장 사진만 업로드해도 모든 참여고객에게 마스크팩을 증정한다.

추진위원회 관계자는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들의 판로개척을 위해 득템마켓을 마련했고 온라인 채널을 확대해 소비자 이용 편의성을 높이는데 주안점을 뒀다"며 "득템마켓이 가성비 좋은 제품을 소개하는 플랫폼 역할을 톡톡히 해온 바, 올해도 소비자들의 만족도 향상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들의 판매증대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풀뿌리상권 살려내자] 中企 우수제품 `득템마켓`서 득템해볼까
사회적경제기업 특별기획전 온라인 배너.

KIAT 제공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의 수도권 판로 개척을 돕는 기획전도 코리아세일페스타와 함께 진행된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은 오는 15일까지 '가치를 구매하는 착한 소비전'이라는 슬로건 아래 사회적경제기업 온·오프라인 특별기획전을 개최한다. 지역의 깨끗한 자연에서 만들어진 신선한 식품과 재활용품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생활용품 등 총 213개의 제품이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해 판매된다. 폐플라스틱을 활용한 생활용품 생산기업인 ㈜우시산, 지역특산물을 활용해 기능성 음료를 개발한 문경미소㈜ 등 사업의 지원을 받은 기업이 참여하여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게 된다.

대전=은진기자 jineun@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