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 공모청약 첫날 16.4조 몰려

경쟁률 427.45대 1…SK바이오팜 최종 경쟁률 넘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하반기 기업공개(IPO) 시장의 기대주인 카카오게임즈의 일반 공모주 청약 첫날 증거금이 16.4조원 몰렸다. 경쟁률은 427대 1로 SK바이오팜의 첫날 청약 경쟁률을 넘었다.

카카오게임즈의 상장 공동 대표주관회사인 한국투자증권은 6억4402만주가 청약됐다고 밝혔다. 청약 신청 주식 수로 산출한 청약 증거금은 7조7282억원이다. 경쟁률은 365.92대 1로 집계됐다. 한국투자증권의 배정 주식수는 176만주다.

공동 대표주관사인 삼성증권은 6억2778만주 청약됐다. 청약 증거금은 7조5454억원으로 경쟁률은 491.24대 1이다. 삼성증권 배정수량은 128만주다.

청약 배정 물량이 16만주로 가장 적은 인수회사인 KB증권의 경우 경쟁률이 593.9대 1로 집계됐다. 청약 신청 주식 수로 산출한 청약 증거금은 1조1400억원을 기록했다.

3개사 통합 기준으로 집계한 첫날 청약 경쟁률은 427.45대 1로 SK바이오팜의 이틀간 최종 마감 경쟁률(323대 1)을 넘어섰다. 청약 증거금은 16조4140억원이다. 총 배정 주식수는 320만주다.김현동기자 citizenk@dt.co.kr

카카오게임즈 공모청약 첫날 16.4조 몰려
(자료 = 한국투자증권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