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세연·김민규 찐케미… 시청자에 간택 당했다

'간택' TV조선 드라마 역대 최고 시청률
마지막 방송 최고시청률 7.1% 대단원 마무리
"속도감 있는 전개·재미·한국 미 연출력 돋보여"
이시언·도상우·이열음 등 감초 연기력 한몫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진세연·김민규 찐케미… 시청자에 간택 당했다
이시언

진세연·김민규 찐케미… 시청자에 간택 당했다
이열음

진세연·김민규 찐케미… 시청자에 간택 당했다
김민규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간택'이 TV조선 드라마 최고 시청률을 다시 쓰며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10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TV조선 특별기획 드라마 '간택-여인들의 전쟁'(이하 '간택')은 전국 시청률 6.3%, 최고 7.1%를 돌파하며 TV조선 역대 최고 드라마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전까지 최고 시청률 자리를 지키고 있던 드라마는 2018년 방송한 '대군'(5.6%)이다.

전날 방송에서는 강은보(진세연), 이경(김민규), 왈(이시언)을 위협하던 이재화(도상우), 조영지(이열음)의 반란이 진압되며 역모의 불씨가 사그라들었다. 인질로 붙잡혔음에도 기세를 잃지 않은 강은보, 다시 한 번 예지몽을 통해 반란군 기지를 알아낸 이경, 부상 투혼을 발휘한 왈이 합세해 최후의 전투를 치렀다. 이재화는 강은보를 눈에 담으며 절명했고, 조영지는 아버지 조흥견(이재용)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