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푸르지오, 獨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커뮤니케이션 부문 위너' 영예
외관 등 전반적 혁신 높은 점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대우건설 푸르지오, 獨 IF 디자인 어워드 수상
대우건설이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본상을 수상한 푸르지오 이미지.

대우건설 제공

[디지털타임스 박상길 기자] 대우건설은 아파트 브랜드 푸르지오가 독일 함부르크에서 열린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본상을 수상했다고 10일 밝혔다.

IF 디자인 어워드는 1953년 시작된 디자인 분야 최고 권위의 상이다. 독일의 레드닷, 미국의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평가받는다.

이번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는 전 세계 56개국 7298개 출품작이 경쟁을 벌였으며 20여 개 국가에서 초청된 78명의 세계적 디자인 전문가의 심사를 통해 수상작이 결정됐다.

제품, 커뮤니케이션, 패키지, 서비스디자인, 건축 및 인테리어, 프로페셔널 콘셉트까지 7개 분야에 대한 시상이 이루어졌으며, 푸르지오는 커뮤니케이션 부문 위너의 영예를 안았다.

대우건설의 푸르지오는 작년 3월 브랜드 리뉴얼을 통해 내츄럴 노빌리티(본연이 지니는 고귀함)를 브랜드 철학으로 재정립하고 기존의 친환경 이미지에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더했다. 특히 BI 변화뿐만 아니라 아파트 외관, 조경, 커뮤니티 시설 등 상품 전반적인 혁신을 이뤘다는 평가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푸르지오 브랜드는 작년 국내 최고 권위의 굿 디자인 수상에 이어 세계 최고 권위의 IF 디자인 어워드에서도 디자인 능력을 인정받았다"며 "푸르지오의 브랜드 아이덴티티가 국제무대에서도 통하는 것을 입증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앞으로도 대한민국 주거문화를 선도하며 브랜드 철학인 내츄럴 노빌리티에 걸맞은 상품을 고객에 제공하겠다"고 설명했다.

이번 어워드 수상작은 오는 5월 4일 독일 베를린 프리드리히슈타트 팔라스트 예술 극장에서 열리는 IF 디자인 어워드 나이트 시상식에 전시된다.

박상길기자 sweatsk@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