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작년 영업익 858억…역대 최대치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장우진 기자] 한화시스템이 한화S&C와 합병한지 1년 만에 역대 최대 규모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해 매출액 1조5460억원, 영업이익 858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16%, 15% 각각 증가했다고 10일 공시했다.

별도 기준으로 방산 부문은 영업이익 454억원, 정보통신기술(ICT) 부문은 403억원을 각각 기록했다.

사측은 ICT 부문에 반영된 PPA(기업 결합으로 인한 무형자산 상각) 144억원을 제외할 경우 영업이익이 1000억원을 넘어섰다고 설명했다. 한화시스템은 지난 2018년 8월 한화S&C와 합병했다.

방산 부문은 2조2000억원에 이르는 최대 수주 실적을 올려 지난 2016년(1조원) 대비 2배 이상 성장했다.

올해 한화시스템은 방산 부문에서 인공지능(AI), 무인화, 사이버, 항공전자 등을 미래 핵심 기술로 선정해 집중 육성하고 개인 항공기(PAV) 개발도 본격화할 계획이다.

ICT 부문에서는 국방과 금융 SI 분야 국내 1위, AI 표준솔루션 사업자 등을 목표로 사업역량을 키우고 AI와 스마트 팩토리 중심의 사업 수요 증대와 그룹 내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T)을 선도해나갈 예정이다.

김연철 대표는 "지난해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서의 경쟁력 확보를 위해 다양한 시도와 성과가 있던 한 해"라며 "올해는 대형사업 수주, 글로벌 민수시장 진출 및 미래기술에 집중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한화시스템, 작년 영업익 858억…역대 최대치
<한화시스템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