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첸 퇴출해라”…성난 일부 팬들, 엑소 탈퇴 주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첸 퇴출해라”…성난 일부 팬들, 엑소 탈퇴 주장
첸 퇴출 (사진=연합뉴스,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그룹 엑소 첸이 깜짝 결혼과 함께 2세 소식을 전한 가운데, 엑소에서 그를 퇴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 13일 첸은 자필편지를 통해 결혼과 2세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도 같은 날 공식입장을 통해 첸이 결혼을 한다며 "신부는 비연예인으로, 결혼식은 양가 가족들만 참석해 경건하게 치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첸의 새 출발을 응원하는 글과 퇴출을 요구하는 성명서가 함께 올라왔다.

게재된 성명서에는 "첸의 선택을 지지하지 않으며 엑소의 이름으로 활동하는 것에 부당함을 느끼고 탈퇴를 요구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들은 "엑소는 데뷔 이후 겪은 많은 어려움 속에서도 팬과 멤버들이 함께 지켜온 이름"이라며 "갑작스러운 첸의 행보는 팬과의 신뢰를 저버릴 뿐 아니라 본 그룹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도 느껴지지 않은 이기적인 선택"이라고 그를 비난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