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사, 동대문 두타면세점에 ‘무신사 DF’ 오픈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디지털타임스 김아름 기자] 무신사가 동대문 두타면세점에 '무신사 DF'를 오픈한다고 21일 밝혔다.

무신사 DF는 숍인숍 형태로 무신사 입점 브랜드가 함께 면세점에 입점하는 구조다. 네스티킥·디스이즈네버댓·마크 곤잘레스·마하그리드·비바스튜디오·위메농·위캔더스·이벳필드·칸코·커버낫·크리틱·프리즘웍스·플랙 등 13개사가 먼저 입점한다.

매장은 총 70평 규모로 두타면세점 11층에 위치했다. 12개의 다양한 패션 브랜드를 한눈에 만나볼 수 있는 셀렉트 숍과 커버낫 단독 매장으로 구성됐다.

무신사 DF는 일반적인 면세점과 달리 입점 브랜드 개별 상품에 집중될 수 있는 차별화된 쇼핑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면세점에서 찾기 어려웠던 무신사 입점 브랜드 인기 상품의 면세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매장이라는 점이 특징이다.

무신사 DF 오픈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도 실시한다. 매장 구매 고객에게 무신사 스탠다드 양말 등 사은품을 선착순 증정하며 무신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에서 소문내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지훈 무신사 영업본부장은 "브랜드가 단독으로 진출하기 부담스러울 수 있는 면세점 시장을 고려해 여러 브랜드와 함께 면세점 진출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거듭해왔다"며 "무신사 DF는 역량 있는 로컬 브랜드를 국내·외 고객들에게 소개하고 글로벌 진출을 가늠할 수 있는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아름기자 armijjang@dt.co.kr

무신사, 동대문 두타면세점에 ‘무신사 DF’ 오픈
무신사가 동대문 두타면세점에 '무신사DF'를 오픈한다. <무신사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