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비디아 지싱크 단 LG 올레드TV

화면 찢어짐·버벅거림 현상 개선
1초에 120장 빠른 움직임 장점
연내 SW업데이트로 기능 지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엔비디아 지싱크 단 LG 올레드TV
LG 올레드 TV '지싱크' 탑재

LG전자 제공

[디지털타임스 이미정 기자]LG전자가 올레드 TV에 엔비디아(NVIDIA)사의 '지싱크 호환(G-SYNC Compatibility)' 기능을 탑재한다고 10일 밝혔다. 전세계 올레드 TV 가운데 이 기능을 적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LG전자는 2019년형 올레드 TV(E9, C9)를 대상으로 연말까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이 기능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싱크 호환 기능을 적용한 LG 올레드 TV는 고사양 게임을 즐길 때 화면에 발생하는 화면 찢어짐, 버벅거리는 현상을 줄여준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특히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가 필요없이 화소 스스로 빛을 내 무한대 명암비, 정확한 색재현율 등 압도적 화질은 물론 최대 120㎐(헤르츠) 주사율도 지원한다. 1초에 120장의 화면을 보여줘 빠른 움직임의 게임도 부드럽게 보여준다.

LG 올레드 TV는 최고 응답속도 기준 6ms(milli sec)를 구현한다. 응답속도가 빠를수록 각 화소의 색상과 명암 변화가 빠르고 정확해 화면 잔상 현상을 줄여, 사용자가 콘텐츠를 더 정확하게 볼 수 있다.

LG 올레드 TV는 지난 8월 영국에서 열린 비교 평가(HDTVtest Shootout)에서 '최고 게이밍 TV'를 비롯해 최고상인 '올해의 최고 TV(Best TV of 2019)' 등을 차지한 바 있다.

김상열 LG전자 TV상품기획담당 전무는 "압도적 화질의 LG 올레드 TV가 전세계 게이머들을 위한 최상의 게임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엔비디아 지싱크 기능을 더해 최고의 게임 TV 위상을 높여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미정기자 lmj0919@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