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피해 신속한 복구지원"… 農心 보듬는 농협

범농협재해대책委 열고 논의
일손돕기 인력·장비 총 동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태풍피해 신속한 복구지원"… 農心 보듬는 농협
농협이 8일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허식 부회장 주재로 제13호 태풍'링링' 관련 신속한 농업인 피해복구를 위한 제4차 범농협 재해대책위원회를 개최하고 있다.

농협중앙회 제공

농협은 제 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입은 농업인을 지원하기 위해 서대문 농협중앙회 본관에서 '제4차 범농협 재해대책위원회를 개최했다고 8일 밝혔다. 허식 농협중앙회 부회장은 "농업인들이 피땀 흘려 생산한 농산물이 수확의 결실을 맺기도 전에 이번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게 됐다면 그 상심은 이루 말할 수 없이 클 것"이라며 "범농협 조직의 모든 역량을 총 결집해 농업인들의 피부에 직접 와 닿는 지원 대책을 이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농협은 신속한 복구지원을 위해 농업인 피해지역에 손해평가사를 즉각 배치, 도복 벼 매입 방안 협의와 낙과 과일 팔아주기 전개, 병충해 방지를 위한 긴급 약제 공급 등 농업인 지원대책을 추진할 예정이다.

허 부회장은 "태풍피해지역 피해복구 일손돕기에 전사적인 인력 및 장비를 총 동원, 가을 걷이가 종료될 때까지 피해복구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성승제기자 bank@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