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명 중 1명 SNS 이용 … 페북이 최다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2명 중 1명 SNS 이용 … 페북이 최다

우리나라 국민 2명 중 1명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이용하고 있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

9일 김윤화 정보통신정책연구원 부연구위원이 작성한 'SNS 이용추이·이용행태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응답자의 48.2%가 SNS를 사용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는 전년 45.8%보다 2.4%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김 부연구위원은 지난해 4162가구, 9426명을 대상으로 같은 조사를 실시했다. 매년 실시되는 표본 추적조사인 한국미디어패널조사 결과를 토대로 이뤄졌다.

지난해 전체 연령층 가운데 20대의 SNS 이용률이 82.3%로 가장 높았고, 30대 73.3%, 40대 55.9%, 10대 53.8% 등이 뒤따랐다.

SNS 이용시간은 지난해 하루 평균 56.4분으로 전년의 70.2분에 비해 13.8분 감소했다. 평균 SNS 이용시간이 가장 긴 연령층은 20대로 하루평균 1시간 7분을 사용했고, 다음으로 10대(1시간 1분), 30대(50분), 40대(48분), 50대(46분), 60대(42분) 순으로 나타났다.

SNS 서비스별로는 페이스북이 34%로 가장 높은 이용률을 기록했고 카카오스토리(27.0%), 트위터(14.0%), 네이버 밴드(11.3%), 인스타그램(10.8%) 순으로 조사됐다. 이중 인스타그램 이용률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스마트폰에서의 SNS 이용시간은 하루평균 52분으로 다른 기기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았다.

김위수기자 withsuu@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