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하라 심경고백 “여러 일 겹쳐 마음 괴로웠다…건강한 모습 보일 것”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구하라 심경고백 “여러 일 겹쳐 마음 괴로웠다…건강한 모습 보일 것”
구하라 심경고백(사진=연합)

최근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구조된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일본 매체를 통해 심경을 고백했다.

구하라는 28일 데일리스포츠, 산케이스포츠 등 일본 연예매체를 통해 "여러분께 걱정을 끼치고 소란을 일으켜 죄송하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구하라는 "몸 상태는 회복 중"이라며 "여러 가지 일이 겹치면서 마음이 괴로웠지만 이제부터 마음을 강하게 하고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구하라는 지난 26일 서울 강남구 자택에서 극단적 선택을 시도했다 매니저에 발견돼 병원으로 이송됐다. 지난해 9월에는 전 남자친구 최종범과 갈등을 겪으며 쌍방폭행 논란 및 사생활 동영상 유포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