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서 결제 서비스 미래 제시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비자가 '제1회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에 참가해 결제 서비스의 미래를 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주최하는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는 오는 23일부터 25일까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진행된다.

핀테크 위크의 첫날인 23일 개막식에서는 비자의 매트 딜 전략파트너십·벤처 부문 총괄 대표가 비자와 핀테크의 협업 방안과 사례, 미래 결제 트렌드의 청사진을 기조연설을 통해 소개한다.

또 지난 2월 설명회를 진행하고 시작한 공모전 VEI(Visa Everywhere Initiative)의 우승 후보 기업들이 각 사의 혁신적 아이디어 및 솔루션을 핀테크 코리아 위크 참가자들에게 소개한다. 심사를 거쳐 핀테크 위크의 마지막 날인 24일에 최종 우승 업체를 선정한다.

비자의 전시부스는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 알림1관, 국제회의장의 금융핀테크관 II에서 운영되며 카드를 단말기에 살짝 대는 것만으로 결제가 이뤄지는 '비자 컨택리스(비접촉식)' 결제와 '웨어러블 결제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다.

24일 오후 1시부터 6시까지 비자의 기업과 서비스, 인재상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금융권 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멘토링을 제공한다. 멘토링 세션은 금융위원회를 통해 사전 신청을 한 예비취업자에 한해 참여할 수 있다.

패트릭 윤 비자 코리아 사장은 "세계 최초 핀테크 기업인 비자가 국내 첫 핀테크 축제에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며 "비자는 앞으로도 국내 핀테크의 발전을 응원하며 능력 있는 핀테크 업체들이 세계를 무대로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원조 핀테크 업체로서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비자,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서 결제 서비스 미래 제시
비자코리아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