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세금가이드 `세금을 컨설팅하다` 발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신한은행은 2019년 개정세법이 반영된 세금 가이드 '세금을 컨설팅하다'를 발간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발간한 세금 가이드는 '2017년 8.2 주택시장 안정화대책', '2018년 9.13 부동산 대책', '지난해 말 세법개정' 등 주택 관련 세제의 변화에 따른 것으로 올바른 세무정보를 전달하기 위한 취지로 준비했다.

세금을 컨설팅하다 가이드에는 부동산과 세금, 상속·증여와 세금, 금융상품과 세금 등 3가지 주제로 구성됐다. 단순한 세법 내용 뿐만 아니라 그 동안 전문가들의 세무상담을 통해 축적된 절세노하우를 어렵지 않게 사례 및 Q&A형식으로 다뤘다.

가이드를 발간한 신한은행 WM(자산관리)컨설팅센터 세무팀은 현재 7명의 세무사 직원들이 27개 PWM(개인자산관리)센터 및 전국 영업점 프리미어 고객들의 세무상담 업무를 지원하고 있다.

왕미화 신한은행 WM그룹장은 "올바른 자산관리와 투자수익 극대화를 위해 세금을 고려하는 것이 점점 더 중요해지고 있다"며 "'절세도 투자'인 시대에서 고객들의 자산관리에 좋은 가이드북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성승제기자 bank@dt.co.kr

신한은행, 세금가이드 `세금을 컨설팅하다` 발간
사진=신한은행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