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무라 타쿠야 근황 충격, 급격한 노화…과거 모습 어디에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기무라 타쿠야 근황 충격, 급격한 노화…과거 모습 어디에
일본 유명 배우 기무라 타쿠야의 근황 모습이 공개되며 논란이 일고 있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캡처

기무라 타쿠야 근황이 화제다.

그룹 SMAP 출신의 일본 배우 기무라 타쿠야(47)의 근황이 공개돼 누리꾼 사이에 충격을 안겼다.

1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기무라 타쿠야, 급노화 실화냐?'라는 글과 기무라 타쿠야의 방송 프로그램 캡처 사진이 함께 게재됐다. 사진 속 기무라 타쿠야의 모습은 '꽃미남'으로 유명했던 과거와 달리 깊게 패인 주름과 푸석해진 외모로 논란이 일고 있다.

해당 커뮤니티 사진에 대해 누리꾼들은 "말도 안돼", "예전 모습은 없구나"라는 반응과 함께 다른 한편에서는 "나이 드는 건 당연한 것", "악의적인 캡처"라는 지적도 나타나고 있다.

기무라 타쿠야 근황이 알려지기 전 과거 인터뷰에서 "노화를 신경쓰지 않는다. 선크림을 바르지 않는다" 등의 발언을 한 바 있다.

디지털뉴스부기자 dtnews@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