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디지털타임스
  • 네이버 뉴스스텐드 구독
  • 채널 구독
  • 지면보기서비스

P2P금융사들, P2P가이드라인 개정 ‘환영’

법제화 추진에 협력 의사 전하기도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단기 투자를 받아 장기 대출을 하는 관행을 원천금지하는 등의 금융위원회의 P2P가이드라인에 P2P업체들이 환영 입장을 내놨다.

한국P2P금융협회는 13일 'P2P가이드라인 개정방안 및 법제화 방향'에 대해 환영의 뜻을 보이며 "P2P금융 법제화는 투자자 보호와 P2P금융의 건전한 성장을 위한 필수 요소이다. 협회 회원사는 법제화가 신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가이드라인을 준수하고 윤리경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P2P가이드라인 개정방안 및 법제화 방향'은 지난 11일 발표됐다. 단기 투자를 받아 장기 대출을 하는 P2P대출의 돌려막기 관행을 원천 금지하고, 가짜 담보를 막기 위해 외부 전문가의 검토 의견을 반드시 공시하는 등 투자자 보호를 강화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P2P금융회사들은 법제화 추진에도 협력하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금융위는 P2P대출 시장의 건전한 성장과 소비자 보호를 위해 신속한 법제화가 필요하고 기존 법률이 아닌 별도 법률을 제정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주현지기자 jhj@dt.co.kr

P2P금융사들, P2P가이드라인 개정 ‘환영’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