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클로바’, 샤오미 스마트홈 기기 연동 시작

네이버 ‘클로바’, 샤오미 스마트홈 기기 연동 시작
김지영 기자   kjy@dt.co.kr |   입력: 2018-07-06 17:52
네이버가 중국 최대 IoT 기업 샤오미, 샤오미의 국내 총판 여우미와 네이버의 AI 플랫폼인 클로바(Clova)를 통해 샤오미의 스마트홈 기기를 활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네이버는 지난 2월 더욱 편리한 인공지능 생활환경을 구축하고자 샤오미-여우미와 기술 연계를 기반으로 한 MOU를 체결한 후 지속적인 협업을 거쳐, 기술 시너지뿐만 아니라 더욱 넓은 범위의 서비스 경험을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이로써, 사용자들은 네이버 클로바앱과 클로바가 탑재된 AI 스마트 스피커(프렌즈, 프렌즈 미니 등)에서 음성 명령으로 샤오미의 스마트홈 기기들을 제어할 수 있게 됐다.

클로바를 통해 연동한 샤오미 기기를 켜고 끄는 것뿐만 아니라, 조명의 밝기 혹은 바람의 세기를 조절하는 등의 세부명령도 수행이 가능하다. 일례로, "조명 밝기 80%로 해줘" "조명 오렌지색으로 해줘" "공기청정기 약풍으로 해줘" 등과 같은 명령어로 기기를 제어할 수 있는 식이다.

현재 클로바와 연동이 가능한 샤오미 기기는 조명, 플러그, 공기청정기, 로봇청소기 등 4종으로, 연동 가능한 기기 범위를 지속적으로 확장해나갈 예정이다. 사용자들은 클로바앱 설정에서 샤오미 기기를 연동하면 클로바가 탑재된 스마트 스피커를 통해 샤오미 기기를 관리할 수 있고, 클로바앱을 활용하면 외부에서도 샤오미 기기 제어가 가능하다.

강석호 네이버 클로바 리더는 "네이버가 샤오미-여우미와 함께 기술 및 서비스 협력을 거쳐 더욱 넓은 범위의 스마트홈 환경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클로바가 이용자들에게 일상생활 속 스마트한 경험을 더욱 다채롭게 제공해나갈 수 있도록,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강화해나갈 것"이라 밝혔다.

네이버 클로바는 지난 6월 더욱 편리하고 효율적인 스마트홈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클로바앱 홈 화면에 스마트홈 메뉴를 신설하고, '그룹설정' '내 명령어' 기능을 추가하는 등 스마트홈 관련 기술 및 서비스 사용성을 고도화하고 있다. 김지영기자 kjy@dt.co.kr

네이버 ‘클로바’, 샤오미 스마트홈 기기 연동 시작
네이버 '클로바'를 샤오미 스마트홈 기기에 연동한 모습 <네이버 제공>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