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로메드, ‘VM202’ 신경병증성 통증 감소 원리 국제학술지 게재

당뇨병성 신경병증의 통증 감소 기전 밝혀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바이로메드는 유전자치료제 'VM202'의 신경병증성 통증 감소 원리가 국제 학술지 '미국 실험생물학회 연합 저널(FASEB)'에 게재됐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VM202가 당뇨병성 신경병증의 통증을 감소시키는 기전을 분자생물학적 등으로 밝힌 첫 번째 연구 결과다.

바이로메드 연구진은 VM202가 신경병증성 통증을 어떻게 감소시키는지 원리를 확인하기 위해 통증 인자 변화 양상 등을 분석했다. 연구진은 신경병증성 통증이 유도된 생쥐(CCI) 모델에 VM202를 주사했으며, 근육 조직과 후근신경절(DRG), 좌골신경에서 치료 물질인 HGF 단백질이 나타나는 것을 확인했다. 또 VM202 투여 후 통증 유도에 관여한다고 알려진 CSF1, ATF3 등 인자의 발현이 억제되는 것을 확인했다.

김선영 연구개발센터 총괄 사장은 "이 연구 결과는 VM202가 당뇨병성 신경병증 환자들에게 처방되는 기존 진통제들과는 차별되는 기전으로 신경병성 통증을 감소시킬 수 있음을 보여주는 결과"라며 "VM202의 치료 기전과 통증 감소 상관관계 등에 관련한 연구 결과들은 지속적으로 발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지섭기자 cloud50@dt.co.kr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