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면낭독기 사용시 다음 링크들을 이용하면 더 빠르게 탐색할 수 있습니다.
 
즐겨찾기 문화일보 PDF

KEB하나은행,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주선

아발론에 4500만달러 지원 

조은국 기자 ceg4204@dt.co.kr | 입력: 2017-09-14 15:00

원본사이즈   확대축소   인쇄하기메일보내기         트위터로전송 페이스북으로전송 구글로전송
KEB하나은행은 항공기 임대시장 세계 3위 업체인 아발론(AVOLON)과 총 3억달러 규모의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주선에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거래는 7대의 항공기를 하나의 기초자산으로 묶는 운용 리스 방식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구조로 체결됐다. 주간사인 KEB하나은행도 4500만 달러를 지원한다.

지원된 자금은 '보잉787-9' 신형 여객기, '에어버스 320' 여객기 등 7대의 항공기 구입에 사용된다. 구입된 비행기는 남미 최대 항공사인 라탐 항공사 및 동남아시아 주요 저가항공사들에 리스 될 예정이다.

이번 거래는 KEB하나은행이 항공기금융 주선 역량 확대를 위해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시장 진출을 시도해 왔기 때문에 이뤄졌다. 은행 측은 약 1년에 걸친 시장 연구, 아발론 현지 방문을 통한 협상, 경쟁력 있는 상품구조 제안 등으로 한국계 은행과의 거래에 소극적이던 아발론을 설득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KEB하나은행 투자금융부 관계자는 "이번 포트폴리오 항공기금융 거래 주선을 포함, 다양한 항공기금융 주선 경험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국내 시중은행을 대표하는 선도적 입지를 다질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편 KEB하나은행은 지난 2016년 항공기 임대시장 세계 1위 업체인 에어캡(AerCap)과 국내에서 1억달러 규모의 항공기금융을 단독 주선한 바 있다.

조은국기자 ceg4204@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DT Main
선풀달기 운동본부
연예 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