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씨젠, 시약개발 1년에서 1주일로…단축 프로그램 개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씨젠은 '시약 자동개발 프로그램'을 만드는 데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지난 15년간 자체적으로 구축해 놓은 분자진단 시약 개발 비법과 데이터의 디지털화가 가능하다. 디지털화가 된 자료는 컴퓨터 가상실험을 거쳐 분자진단 시약 개발에 이용할 수 있고 기존 복잡한 연구개발 과정을 한층 단순화시킬 수 있다는 것이 씨젠 측 설명이다. 특히 과거 1년 이상 소요됐던 개발 기간을 1주일 이내로 단축할 수 있으며 초기 개발비용 역시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천종윤 씨젠 대표는 "그동안 비싼 개발비용 및 부족한 인력의 한계로 인해 미뤄왔던 유전 질환 연구와 고객 맞춤형 제품 개발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김지섭기자 cloud50@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