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민간 조달업무 전용 포털 `누리장터` 개통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민간 조달업무 전용 포털 `누리장터` 개통
민간의 조달업무 전 과정을 전자적으로 처리할 수 있는 민간 전용 나라장터가 개통된다.

조달청은 아파트관리사무소의 전자입찰 서비스와 전자계약, 대금청구, 견적요청, 역경매 등 민간 부문 조달 업무를 위한 '누리장터(nuri.g2b.go.kr·화면)'를 국가종합전자조달시스템인 나라장터에 구축, 5일부터 서비스한다고 4일 밝혔다.

이용 대상도 335만여 개 중소기업으로 확대해 기업간 거래 투명성과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 조달청은 그동안 공공부문에서만 사용하던 나라장터 이용범위를 지난 2013년 10월부터 아파트, 영농·영어조합에 개방했고, 지난해부터는 비영리법인까지 확대해 왔다. 지난해까지 3209개 기관이 이용자 등록을 했고, 439건의 전자입찰이 진행되는 등 민간 부문의 나라장터 이용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백명기 조달청 전자조달국장은 "누리장터 개통과 중소기업으로의 개방이 확대됨에 따라 누리장터 이용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민간 이용자들이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