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톡으로 `슈스케` 새소식 받아본다

CJ E&M 카카오톡 서비스 제휴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카톡으로 `슈스케` 새소식 받아본다
CJ E&M(대표 하대중)은 카카오(대표 이제범)와 제휴를 맺고 `카톡 플러스친구' 서비스를 통해 엠넷, 온스타일, 온게임넷 채널 관련 정보를 2500만 카카오톡 가입자들에게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플러스친구는 카카오톡 사용자들이 친구를 추가하는 것처럼 플러스친구로 등록된 브랜드를 친구로 추가해 해당 브랜드의 소식이나 방송, 잡지 등의 콘텐츠를 받아볼 수 있는 서비스다. 엠넷의 플러스친구를 등록한 사용자는 `슈퍼스타K'의 새소식과 함께 출연자들의 이미지, 방송영상 등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카카오톡을 통해 실시간으로 받아 볼 수 있다.

CJ E&M 방송사업부문 스마트모바일팀 신상호팀장은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CJ E&M의 엠넷, 온스타일, 온게임넷이 카카오톡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시청자들과 직접 만날 수 있게 됐다"며 "카카오톡 사용자들의 친한 친구가 돼 가장 최신의 방송 정보와 콘텐츠들을 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엠넷은 카톡 플러스친구 서비스 개시를 맞아 엠넷을 플러스친구로 등록하는 유저들 중 추첨을 통해 `슈퍼스타 K' 생방송 방청권을 증정할 예정이다.
김유정기자 clickyj@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