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TRI, 스마트폰 서명기술 개발

공인인증서 기반 인터넷뱅킹ㆍ쇼핑 등 전자상거래 가능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스마트폰을 통해 인터넷 뱅킹 및 쇼핑 등 전자상거래를 할 수 있도록 지원해 주는 서명기술이 개발됐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스마트폰의 모든 웹 브라우저에서 공인인증서를 이용해 전자서명을 할 수 있게 하는 `스마트 서명(Smart Sign) 기술'을 개발, 상용화를 추진한다고 28일 밝혔다.

현재 아이폰 등 스마트폰은 공인인증서 기반의 전자서명을 위한 액티브엑스 등 플러그인 방식이 지원되지 않아 공인인증서를 이용한 전자서명을 할 수 없다.

이번에 개발한 기술은 브라우저별 플러그인 대신 공통의 스마트서명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기만 하면 공인인증서 기반의 전자서명을 가능케 해 준다. 즉 아이폰, 안드로이드폰 등 스마트폰의 플랫폼에 상관없이 모든 브라우저에서 웹 표준 프로토콜을 사용해 전자서명 기능을 불러와 공인인증서 전자서명을 할 수 있게 한다.

이와 함께 스마트폰 브라우저는 물론 모바일뱅킹 앱과 같은 애플리케이션에서도 `스마트사인앱'의 전자서명 기능을 불러와 전자상거래를 구현해 준다.

ETRI는 6월 중으로 아이폰용 스마트사인앱을 선보인 뒤 8월 중에는 안드로이드 버전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어 하반기에는 PC상의 모든 브라우저에서 플러그인 없이 공인인증서를 사용할 수 있는 PC버전도 개발할 계획이다.

조현숙 지식정보보안연구부장은 "공인인증서 기반의 전자서명이 스마트폰 웹 브라우저에 지원되지 않아 전자상거래 등 모바일 서비스 발전에 걸림돌로 작용해 왔다"면서 "앞으로 전자서명 비밀키를 USIM에 저장하고 USIM 내부에서 전자서명을 할 수 있는 기능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대전=이준기기자 bongchu@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