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IT분야 공공기관 최초 `성과공유제 도입기업`인증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이기주)은 IT분야 공공기관 최초로 대ㆍ중소기업협력재단이 발급하는 `성과공유제 도입기업 인증'을 취득했다고 5일 밝혔다.

성과공유제란 공공기관 또는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 원가절감, 품질개선 및 생산성 향상 등을 추진하고 그 성과를 사전에 약정한 기준에 따라 공유하는 제도다.

진흥원은 올해 6월부터 성과공유제 도입을 위한 실무위원회 구성과 운영 규정을 마련하고 지난 9월에는 웹호스팅업체인 인터넷나야나와 차세대인터넷(IPv6) 서비스 상용화를 위한 성과공유제 협약을 체결했다.

또 인터넷 및 보안 분야의 3∼4개 중소기업과 추가적으로 성과공유제 협약을 체결하고 중소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성과공유제 프로그램을 개발, 운영할 계획이다.

진흥원은 성과공유제 이외에도 IT 분야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지난 4월부터 `2,3차 협력사 사전승인제 및 대금지급 확인제'를 실시하고, 중소기업 해외시장진출 지원, 소상공인 바이러스백신 무상보급 등 폭넓은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진흥원 관계자는 "동반성장을 기관장 경영계획서의 주요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만큼 동반성장 종합운영체계 수립, 중소기업 네트워크 강화, 성과공유제 확산 등 지속적인 활동을 통해 IT분야 공공기관의 동반성장 롤모델을 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동규기자 dkshin@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추천기사



가장 많이 본 기사

스타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