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NH투자, 해외부동산 전문성 높인다…美부동산업체와 `맞손`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코리니 코리아와 투자자문 업무협약
NH투자, 해외부동산 전문성 높인다…美부동산업체와 `맞손`
[NH투자증권 제공]

NH투자증권은 미국 부동산 종합솔루션 플랫폼업체인 코리니 코리아와 해외부동산 투자자문 업무제휴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업무협약을 맺은 코리니는 뉴저지, 보스턴, LA 등에서 미국 법인 설립 대행, 현지 법률자문, 세금보고, 매입 후 자산관리 등 미국 부동산 투자에 필요한 모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업체다.

NH투자증권은 이번 협약으로 고액자산가 자산관리에 특화된 프리미어블루본부에서 해외부동산 투자에 대한 선제적·전문적인 투자자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최근 자녀 교육 등을 이유로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고액자산가들의 달러 자산 투자 수요를 충족시킨다는 방침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미국 유학 중인 자녀의 거주지 마련을 위한 콘도나 겨울철 휴양 목적의 하와이 별장 투자, 사내 유보자금을 활용한 골프장 투자자문 등 그동안 지속해온 고액자산가의 해외 부동산 투자자문의 전문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남석기자 kn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