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인도 역대 최대 IPO"...현대차 인도법인 기업공개 신청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17.5% 매각해 최대 4조1000여억원 조달
"조달자금, 생산량 확대에 쓰일 전망"
현대자동차 인도법인이 인도 증권거래위원회(SEBI)에 기업공개(IPO) 신청서를 제출했다. 인도 주식시장에서 역대 최대 IPO로 기록될 것으로 예상된다.

15일(현지시간) 로이터·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현대차 인도법인은 이날 SEBI에 제출한 신청서에서 모회사인 현대차가 보유한 인도법인 주식 8억1200만주 중 최대 1억4200만주, 전체 지분의 17.5%를 매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IPO를 위해 신주를 발행하지 않고 기존에 현대차가 갖고 있던 지분의 일부를 시장에 판매하는 '공개 매각' 방식이다.

로이터는 이번 IPO를 통해 현대차가 최대 30억 달러(약 4조1670억원)를 조달해 인도 IPO 사상 최대 규모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앞서 인도 주식시장에서 가장 큰 규모 IPO는 2022년 인도 생명보험공사 상장으로 조달액은 약 25억 달러(약 3조4725억원)였다.


현대차는 인도 내에서 매출 기준으로 마루티 스즈키에 이어 두 번째로 큰 자동차 제조업체다. 현대차는 1996년 인도법인을 설립했으며 1998년 타밀나두주(州) 첸나이 공장에서 첫 모델 쌍트로를 양산하며 인도 자동차 시장에 본격적으로 진출했다. 현재 첸나이에는 현대차 제1·2공장이 있고, 중부 아난타푸르에는 기아 공장도 있다. 지난해에는 제너럴모터스(GM)로부터 탈레가온 지역의 공장을 인수해 생산을 늘렸다.
이와 관련해 LS증권은 지난 11일 내놓은 보고서를 통해 "조달한 자금은 인도 법인 생산 능력 증설을 위해 쓰일 것"이라며 "이번 상장으로 30조원 규모의 자회사 상장을 통한 현대차 기업 가치 재평가와 자산 증대 효과가 주가에 반영될 전망"이라고 했다.임주희기자 ju2@dt.co.kr

"인도 역대 최대 IPO"...현대차 인도법인 기업공개 신청
인도 뭄바이 현대차 매장[로이터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