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Btv로 넷플릭스를 더 싸게?... SKB, 결합 신규요금제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SK브로드밴드는 'B tv'와 넷플릭스 서비스를 조합한 신규 요금제를 출시한다고 30일 밝혔다.

지난해 9월 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 넷플릭스가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은 이후 8개월 만이다. 이번 요금제 출시로 '오징어 게임', '스위트홈', '기생수: 더 그레이' 등 넷플릭스의 오리지널 작품들을 비롯해 넷플릭스가 스트리밍하는 콘텐츠를 B tv에서도 큰 화면으로 볼 수 있게 됐다.

이번에 출시하는 B tv x 넷플릭스 요금제는 'B tv All'(257채널)과 'B tv 스탠다드'(234채널)를 '넷플릭스 프리미엄', '넷플릭스 스탠다드'와 조합한 △'B tv All 넷플릭스 프리미엄(월 3만1000원)' △'B tv All 넷플릭스(월 2만8000원)' △'B tv 스탠다드 넷플릭스 프리미엄(월 2만8500원)' △'B tv 스탠다드 넷플릭스(월 2만5500원)' 등 총 4종이다.

넷플릭스를 별도로 이용하는 것보다 이 요금제를 3년 약정으로 이용 시 월 최대 2500원 할인된 금액으로 시청할 수 있다. SK텔레콤 이동전화 서비스와 결합하면 추가로 110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특히 SK브로드밴드는 업계 최초로 IPTV 스탠다드 요금제와도 넷플릭스를 조합해 타사보다 저렴한 요금제를 선보였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B tv와 넷플릭스 요금을 따로 관리할 필요 없이 B tv 청구서를 통해 한 번에 지불할 수 있다.

B tv 메뉴에서 넷플릭스로 한 번에 이동할 수 있는 핫키를 적용한 리모컨도 출시한다. B tv x 넷플릭스 요금제를 신청하고 스마트3 셋톱박스를 신규로 제공받는 가입자가 대상이다. B tv x 넷플릭스 요금제는 신규 가입은 물론, 현재 B tv와 넷플릭스를 따로 이용 중인 고객도 전환 가입이 가능하다. 이 요금제는 B tv 스마트3 셋톱박스 이용자가 대상이다.


SK브로드밴드는 올해 중 B tv x 넷플릭스 요금제 이용이 가능한 신규 셋톱박스를 출시하고 양사 간 콜라보 행사도 진행한다. 향후 AI 기술 및 미디어, 콘텐츠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장기적이고 글로벌한 협력 관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김혁 SK브로드밴드 미디어CO 담당은 "실시간 방송, VOD, OTT를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이번 요금제 출시로 B tv와 넷플릭스 고객 모두 편리하고 풍부한 미디어 서비스 경험을 할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김나인기자 silkni@dt.co.kr

Btv로 넷플릭스를 더 싸게?... SKB, 결합 신규요금제 출시
SK브로드밴드가 'B tv'와 넷플릭스 서비스를 조합한 신규 요금제를 내놨다. 모델이 B tv x 넷플릭스 요금제 4종 출시 소식을 알리고 있다. SKB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