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배민도 구독제…28일 `배민클럽` 서비스 출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쿠팡이츠, 요기요에 이어 배민도 멤버십을 운영한다. 배달의민족 운영사인 우아한형제들이 오는 28일부터 구독제 서비스인 '배민클럽'을 선보인다.

우아한형제들은 21일 배민 외식업광장을 통해 오는 28일부터 배민클럽 체험 기간을 운영한다고 공지했다. 체험 기간 종료 시점은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체험 기간 배민 이용자는 회원 가입 등 별도 절차 없이 배민클럽 혜택 가게에서 배달팁 혜택을 무제한으로 적용받을 수 있다.

배민클럽 혜택 가게에서 알뜰배달(다건 배달)로 주문하면 기본 배달팁과 거리에 따른 추가 배달팁이 모두 무료다. 한집배달로 주문하면 기본 배달팁은 1000원 이하로 할인된다. 거리에 따른 추가 배달팁은 무료다. 체험 기간 고객에게 제공하는 배민클럽 혜택 비용은 모두 우아한형제들이 부담한다.

적용 지역은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과 부산, 울산, 대구, 대전, 광주, 세종이다. 다만 이 중에서도 경기 가평군, 양평군과 인천 강화군, 옹진군 등 일부 지역에서는 해당 서비스를 이용할 수 없다.

우아한형제들은 이날 음식점주를 대상으로 체험 기간 '배민클럽 혜택 가게'가 되는 기준을 공지했다. 선정 대상은 배민이 주문 중개부터 배달까지 수행하는 '배민1플러스'에 가입한 업체 중 주문 취소율, 조리 시간 준수율, 가게 운영시간 준수율, 메뉴 이미지 등록률 등의 기준을 충족한 곳이다.

또 적정한 최소 주문 금액을 제시하고 메뉴 가격을 일관되게 제시한 곳, 할인 혜택 등을 제공한 매장도 배민클럽 혜택 가게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멤버십 운영 서비스에 배민도 뛰어들면서 배달 시장 내 3사간 경쟁은 더 치열해질 전망이다. 쿠팡이츠는 쿠팡 유료 멤버십인 와우 회원을 대상으로 묶음배달 서비스를 무료로 제공 중이다. 요기요도 배달 멤버십 요기패스X 회원을 대상으로 1만5000원 이상 주문하면 무료로 배달해 주는 서비스를 운영 중이다.

hy도 내달 중 배달앱 '노크'(Knowk) 출시를 예고한 상태다. hy는 '지역 상권과 협업'을 핵심 가치로 두고 음식점주에게 고정비, 광고비, 가입비 등을 요구하지 않고 음식점주의 플랫폼 이용 비용 부담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수수료는 5.8%로 업계 최저 수준이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배민도 구독제…28일 `배민클럽` 서비스 출시
배민클럽. 배달의민족 앱 화면 캡쳐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