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 국내 유일 공장부지 매각팀 신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 국내 유일 공장부지 매각팀 신설
글로벌 부동산 서비스기업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 코리아는 국내 부동산 자문사 중 유일하게 첨단산업용부동산 서비스팀을 신설했다고 15일 알렸다. 해당 팀은 공장, 연구소, 데이터센터 등을 중심으로 한 첨단 산업용 부동산과 관련된 매입·매각 컨설팅 서비스 전반을 제공할 계획이다.

첨단산업용부동산 서비스팀은 변화하는 시장상황을 빠르게 포착하여 기존 다른 용도로의 개발을 계획했던 부지를 공장·연구소 용도로 사용할 목적이 있는 실사용자에게 매각하는 '공장/연구소 용도변경 매각서비스'와 실수요자들의 필요로하는 기존 공장, 연구소 혹은 개발가능한 부지를 찾아주거나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을 매각하는 '공장/연구소 매입·매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공장/연구소 용도로 잠재 매수자가 입주가능한 입지를 확인하기 위해서는 산업직접법, 배출 물질, 취급 화학 물질, 위험물, 전력 등 확인해야 할 것들이 전문가들의 도움이 필요하다. 또한, 공장/연구소 부지 매입·매각은 실수요자 마케팅이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어떤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마케팅 할지의 판단이 필요하다.

류인영 쿠시먼앤드웨이크필드 캐피탈마켓그룹 상무는 "쿠시먼은 지난 10년간 외국계 반도체 장비 제조업체 A사의 연구개발(R&D)센터, SK온 서산 공장, 얀센 화성공장, 바이엘 안성공장 등 국내외 기업들과 굵직한 프로젝트를 성공한 경험이 있으며, 최근 아모레퍼시픽 프로젝트까지 성공적으로 수행했다"면서 "첨단산업용부동산 매입·매각을 어려워하는 고객들에게 국내 유일한 팀으로서 차별화된 마케팅 전략을 통해 만족스러운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윤희기자 stels@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