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생건, 日큐텐행사서 흥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생활건강은 일본 온라인 쇼핑몰 큐텐이 전개한 할인행사인 11월 메가와리의 매출이 처음 참여했던 6월보다 294% 증가했다고 7일 밝혔다.

이는 직전에 진행한 9월 메가와리 매출과 비교하면 135% 늘어난 것이다.

11월 메가와리에서는 오휘의 '얼티밋 핏 롱웨어·톤업 진 쿠션 3종'이 인기를 끌며 매출 성장을 이끌었다.

메이크업 브랜드 글린트 매출은 대표 품목인 하이라이트가 큰 인기를 끌며 9월 메가와리 때보다 132% 급증했고 오랄케어 브랜드 유시몰의 화이트닝 치약 매출도 66% 늘었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믿을 수 있는 브랜드에 우수한 품질과 합리적인 가격이 일본 소비자의 구매를 유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현재 LG생활건강의 화장품 브랜드 9종과 HDB(홈케어·데일리뷰티) 브랜드 9종이 큐텐을 포함해 일본 온라인 채널에서 판매되고 있다.김수연기자 newsnews@dt.co.kr


LG생건, 日큐텐행사서 흥행
오휘 진 쿠션(왼쪽)과 유시몰 화이트닝 치약. LG생활건강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