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 `산업기술 R&D대전` 산업포장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HL그룹 자율주행 기업인 HL클레무브는 지난 6일 윤팔주(사진) 사장이 '2023 대한민국 산업기술 R&D대전'에서 산업포장을 수훈했다고 7일 밝혔다.

윤 사장은 자율주행 시스템부터 제품까지 핵심기술을 독자개발하고,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K-자율주행 생태계 조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대한민국 자율주행 1세대 엔지니어인 윤 사장은 한국 자율주행의 선구자로 평가받는다. 1988년 만도에 입사해 2003년 중앙연구소 전자개발팀장을 맡아 자율주행 시스템 개발을 주도했다. 2011년엔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사업실장에 올라 독자개발을 본격화했고, 2014년 장거리 레이더와 전방 카메라를 필두로 2018년 중거리 레이더, 2019년 통합 제어기(ADCU)를 연이어 상용화했다.

2019년 말에는 ADAS BU(사업부문)의 초대 리더에 올랐고, HL클레무브가 탄생한 2021년부터 현재까지 최고경영자(CEO)를 맡고 있다.

자율주행 '레벨 2 대중화'를 앞당기고 저변을 넓힌 데에도 공이 크다.

HL만도의 100% 자회사인 HL클레무브의 올해 예상 매출은 1조5000여억원에 이른다. 현재 판교(한국), 실리콘밸리(미국), 벵갈루루(인도), 쑤저우(중국) R&D 센터를 중심으로 국내외 모빌리티 스타트업, AI, 고정밀지도, 빅데이터 솔루션 기업들과 다양한 협업을 펼치고 있다.


윤 사장은 "산업포장 수훈은 고객, HL클레무브 임직원들과 함께 이룬 노력의 결실"이라며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가장 편안한 이동이 가장 안전한 순간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HL클레무브는 지난 5일 열린 '제60회 무역의 날' 시상식에서 '1억달러 수출의 탑'을 수상했다.

장우진기자 jwj17@dt.co.kr



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 `산업기술 R&D대전` 산업포장
윤팔주 HL클레무브 사장이 지난 6일 '2023 대한민국 산업기술 R&D대전'에서 산업포장 수훈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HL그룹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