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DK아시아, 로열파크씨티 `낭만적인 빛의 도시` 조성 발표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DK아시아, 로열파크씨티 `낭만적인 빛의 도시` 조성 발표
김효종 DK아시아 대표이사 부사장(왼쪽 세번째)과 홍승대 한국조명디자이너협회 협회장(왼쪽 네번째)이 29일 조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계약 체결식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DK아시아는 로열파크씨티 조명 디자인 강화를 위해 한국조명디자이너협회와 계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한국조명디자이너협회는 대학교수와 현장 전문가들이 모인 국내 최고의 조명 단체다. 앞서 DK아시아와 검암역 로열파크씨티 조성 당시 협력하기도 했다.

DK아시아 관계자는 "인천 서구 일대에 조성하는 리조트특별시를 자연의 빛과 야간 조명의 공존을 통한 자연과 문화, 감성을 담은 세상에서 가장 낭만적인 빛의 도시로 완성하겠다"고 설명했다.

DK아시아는 국내 대형개발사 중 최초로 빛의 색온도와 은하수 조명, 고보 조명 등의 조명기구를 활용해 야간 공간을 연출한 개발사다. 자체 디자인을 통해 시그니처 조명기구를 개발하는 등 빛과 조명을 창의적으로 다루는 등 검암역 로열파크씨티로 호평을 받기도 했다.

총 2만1313가구로 조성 예정인 왕길역 로열파크씨티 조명은 은은하고 따듯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3000K(켈빈)로 색온도를 맞췄고 야간에 빛이 극적으로 전달되고 단지의 스케일과 규모감을 강조하기 우해 수직 간접 조명을 활용했다.

아울러 총 길이 330미터에 달하는 특화문주에는 선을 강조하는 '골드 라인'(Gold line) 콘셉트로, 커튼 월룩은 화려함을 극대화하기 위해 움직임 있는 '리니어 라인'(Linear line) 조명을 적용했다. 수(水) 공간과 조경수, 건축 주요 포인트 등에는 다양한 컬러 조명과 연출 조명을 도입했다. 프라이빗 테마 산책로에는 로열파크씨티의 시그니처 볼라드 및 휴식공간(데크) 특화 오브제 볼라드, 오브제폴 등의 디자인 특화 조명을 통해 볼거리도 제공한다.

김효종 DK아시아 대표이사 부사장은 "왕길역 로열파크씨티에 입주한 로열파크씨티즌들이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로열파크씨티만의 아이덴티티와 진정성을 갖출 수 있는 도시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박순원기자 ss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