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서울 강서구서 김성태 전 의원 현수막에 불…김태우 "선거테러"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서울 강서구서 김성태 前의원 현수막에 불…김태우 "선거테러"(종합)



서울 강서구서 김성태 전 의원 현수막에 불…김태우 "선거테러"
서울 강서구서 정치인 현수막에 불. [독자 제공=연합뉴스]

지난 2일 오후 10시17분 서울 강서구 등촌동 아파트 단지 부근 도로에 걸린 국민의힘 소속 정치인의 현수막에서 불이 났다.

3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김성태 국민의힘 전 의원의 추석 인사가 담긴 정당 현수막 1개와 광고용 홍보 현수막 1개 등 붙어있던 두 개의 현수막에 불이 나 일부를 태운 뒤 6분 만에 꺼졌다.

경찰은 불만을 품은 누군가가 현수막에 고의로 불을 붙였는지 여부를 수사할 방침이다.

국민의힘 서울 강서을 당협위원장인 김 전 의원은 김태우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후보자 선거대책위원회의 공동선대위원장을 맡고 있다.

김 후보는 "김 전 의원의 정당 현수막 화재는 전례 없는 선거 테러"라며 "선거를 일주일 앞두고 후보 공격을 위한 조직적인 선거 테러 공작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주장했다.

앞서 지난달 30일에는 강서구 방신시장 인근에서 유세 중이던 김 후보 선거운동원 2명이 폭행을 당하기도 했다. 안소현기자 ashright@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