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현대오토에버, 네이버 출신 정수환 상무 영입…클라우드 역량 강화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현대오토에버, 네이버 출신 정수환 상무 영입…클라우드 역량 강화
정수환 현대오토에버 클라우드기술사업부장 상무. 현대오토에버 제공

현대오토에버는 네이버 출신 정수환 상무를 클라우드기술사업부장으로 영입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영입은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를 위한 클라우드 지원을 확대하고 모빌리티 서비스 및 기술의 역할을 강화하기 위한 회사 전략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정수환 상무는 네이버클라우드의 CIO(운영총괄본부장)를 역임하며 글로벌 서비스를 위한 안정적인 인프라 구축을 수행했다. 데이터센터 재난재해 복구를 성공적으로 수행해낸 클라우드 업계 전문가로 평가받는다.

정 상무는 현대오토에버의 클라우드 사업을 총괄하는 클라우드기술사업부장을 맡는다. 비즈니스 요구에 맞는 서비스를 고객사에 제공할 수 있도록 IaaS(서비스형 인프라)부터 AI(인공지능)·빅데이터 등까지 현대오토에버의 클라우드 역량을 강화할 것이라는 기대를 받고 있다.

최근 현대오토에버는 전문가 영입 외에도 AWS(아마존웹서비스) 어드밴스드 티어 파트너 자격을 획득하는 등 클라우드 역량 강화에 힘쓰고 있다. 클라우드기술사업부는 글로벌 커넥티드카 서비스 지원을 위해 퍼블릭 클라우드 역량을 강화하고, ICT 인프라 구독서비스 및 차량-클라우드 연계서비스 등 특화 서비스 영역 강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정 상무는 "현대오토에버와 함께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에 일조하게 돼 기쁘다"며 "고객에게 더 안정적인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팽동현기자 dhp@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