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공정위 새 상임위원에 김문성 변호사 위촉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공정위 새 상임위원에 김문성 변호사 위촉
김문성 공정거래위원회 신임 비상임위원. [공정위 제공]

김문성(51) 법무법인 이제 변호사가 이달 22일자로 공정거래위원회 비상임위원으로 새롭게 위촉된다.

이번 인사는 서정 전 비상임위원의 임기만료에 따른 후속 조치다. 비상임위원은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의 제청으로 대통령이 위촉한다. 임기는 3년이다.

김문성 신임 비상임위원은 고려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제40회 사법시험에 합격해 법조계에 입문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판사, 대법원 재판연구관, 의정부지방법원 부장판사 등 약 17년간 판사로 재직했다. 현재는 법무법인 이제 변호사로 근무하고 있다.


김문성 위원은 그간 입찰담합 등 공정거래법 및 하도급법 위반 관련 민·형사사건을 두루 처리해 왔다. 특히 하도급법 및 상생협력법 위반에 따른 징벌적 손해배상책임을 최초로 이끌어낸 바 있다.
공정위 관계자는 "오랜 기간 법관, 대법원 재판연구관 및 변호사로 근무하면서 전문성을 쌓아온 김위원이 준사법기관인 공정위의 심결에도 많은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최상현기자 hy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