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중기부, `K-소셜벤처페스타`... 소셜벤처의 우수성 알린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중소벤처기업부가 소셜벤처기업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28일 서초구 엘타워에서 'K-소셜벤처 페스타 2023'을 개최했다. 페스타에서는 성공사례 소개, 패널 토론, IR 콘테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이어졌다.

행사에선 소셜벤처 생태계 내에서 성공사례로 인정받는 토도웍스(심재신 대표)와 식스티헤르츠(김종규 대표), 자란다(장서정 대표) 3개사가 단상에 올랐다. 토도웍스와 식스티헤르츠는 창업 초기 소셜벤처 육성사업 등 정부지원을 통해 성장한 소셜벤처다. 자란다는 최근 시리즈 B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며 누적투자 448억원을 유치했다.

성공사례 발표에 이어 진행된 패널 토론에서는 허재형 루트임팩트 대표, 도현명 임팩트스퀘어 대표, 조상래 언더독스 대표 등이 수도권 중심의 소셜벤처 생태계를 지역으로 확산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콘테스트에서는 58개사 신청기업 중 1·2차 평가를 통해 최종 선발된 6개사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과 총상금 2000만원을 두고 경쟁을 벌였다. 최종 6개사는 △농산물 B2B거래 플랫폼 '에스앤이컴퍼니' △무시동 콜드체인 배송차량 서비스 '소무나' △시각장애인용 스마트폰 보조 공학기기 개발사 '리보' △철강 스크랩을 활용 자성 분말 토탈 제조업체 '포스코어' △지역 도시재생 공간기획과 브랜딩 기업 '디벨로펀' △농수산물 산지직거래 플랫폼 '미스터아빠' 등이다. 최상현기자 hyun@dt.co.kr
중기부, `K-소셜벤처페스타`... 소셜벤처의 우수성 알린다
중소벤처기업부. [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