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KCL-수소융합얼라이언스, 인증 인프라 구축 협약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은 15일 수소융합얼라이언스와 청정수소 인증 인프라 구축 및 지속가능한 상생협력을 위해 수소융합얼라이언스 대회의실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수소융합얼라이언스는 2017년에 출범해 수소 에너지 확산, 국제협력 확대, 수소 전문기업 발굴 등을 수행하는 수소산업 진흥 전담기관이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청정수소 인증 인프라 구축과 수소 인증 분야의 활동을 공동으로 추진하기로 했다. KCL은 청정수소 인증에 필요한 전 과정 목록 자료(LCI) DB 구축, 청정수소 인증 및 시험평가 산업의 발전 등 관련 업무에 대해 협력한다. 정부가 2024년부터 시행키로 한 청정수소 인증은 수소 생산 전과정평가(LCA)를 통해 이루어지는데, 이에 필요한 것이 LCI DB이다.


KCL은 원료 채취, 생산, 수송, 폐기 등의 전체 과정에서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자료로 구축할 계획이다. 조영태 KCL 원장은 "탄소중립을 위해 수소산업의 발전이 중요하며 이를 위해 관련 인프라 구축이 선행돼야 한다"면서 "KCL은 청정수소 인증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여 수소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정석준기자 mp1256@dt.co.kr
KCL-수소융합얼라이언스, 인증 인프라 구축 협약
이상권 KCL 부원장(왼쪽)과 한상미 수소융합얼라이언스 단장이 15일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