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김건희 여사도 `부산엑스포 홍보` 총력…뉴욕서 우리말 공연 `훈민정음` 관람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감동적인 무대 자랑스러워"
김건희 여사도 `부산엑스포 홍보` 총력…뉴욕서 우리말 공연 `훈민정음` 관람
미국을 방문 중인 김건희 여사가 20일(현지시간) 뉴욕 링컨센터 데이비드 게펜 홀에서 열린 국립합창단의 '훈민정음' 공연을 관람한 뒤 출연진을 격려하고 있다. 공동취재=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의 미국 유엔 순방에 동행한 김건희 여사는 20일(현지시간) 국립합창단의 '훈민정음' 공연을 관람하고, 현지 외교관과 문화예술인, 외국인 대학생 등에게 2030부산엑스포(세계박람회) 유치에 관심을 당부했다.

김 여사는 이날 미국 뉴욕 링컨센터 데이비드 게펜 홀에서 개최된 국립합창단의 '훈민정음' 공연장을 찾았다. 우리말로 구성된 공연인 '훈민정음'은 세종대왕의 한글 창제 배경과 과정, 반포 과정을 담은 창작 합창 서사시로, 2021년 국내 초연 이후 해외에서의 첫 공연이다.

김 여사는 공연 전 리셉션에서 필리핀, 코트디부아르, 싱가포르, 조지아 등 외교인사, 정영양 스미소니언 국립아시아예술박물관 이사 등 현지 문화예술인, 그리고 뉴욕에서 한국어를 공부하는 외국인 대학생 등과 만나 대화를 나눴다. 김 여사는 세계 문화의 중심지인 뉴욕에서 개최되는 우리 합창단의 우리말 공연을 축하하고, 2030 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한국의 노력을 소개하면서 대한민국과 부산에 대한 관심과 성원을 부탁했다. 리셉션장 곳곳에는 'BUSAN IS READY'(부산은 준비됐다), 'HIP KOREA'(힙 코리아) 배너를 설치했고, 기념품으로 부산엑스포 열쇠고리(key ring)를 배포했다.

이어 김 여사는 70여분간 이어진 '훈민정음' 공연을 관람했다. 한국 고유의 정서와 합창, 국악 공연이 종료된 이후 김 여사는 출연진을 만나 감동적인 무대를 선보인 것에 감사를 전하고 격려했다.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에서 "김 여사는 뉴욕에서 한국어를 공부하는 외국인 대학생을 만나 '전세계 어디에서나 한국과 한국어에 대한 인기가 높다. 특히 오늘 그 공연으로 이를 실감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또 김 여사는 출연진들에게 "외국 관객들이 즐겁게 관람하는 모습을 보니 더욱 자랑스럽다"고 성원했다.

김건희 여사도 `부산엑스포 홍보` 총력…뉴욕서 우리말 공연 `훈민정음` 관람
미국을 방문 중인 김건희 여사가 20일(현지시간) 뉴욕 링컨센터 데이비드 게펜 홀에서 열린 국립합창단의 '훈민정음' 공연을 관람한 뒤 박수치고 있다. 공동취재=연합뉴스

김 여사는 전날인 19일에도 미국 뉴욕에서 열린 '한가위 인 뉴욕' 행사장을 찾아 부산엑스포 유치 홍보활동을 벌였다. 대통령실은 김 여사가 미국 뉴욕 맨해튼 '삼성 837'에서 개최되는 '한가위 인 뉴욕' 행사를 방문해 뉴욕 현지에서 활동하는 한인 문화 스타트업과 소상공인을 격려했다고 전했다. 한인 문화 스타트업을 지원하고, 한국의 대명절인 추석과 부산의 매력을 알리기 위해 기획된 이날 행사에는 유럽·아시아 등 각지의 외신기자들과 뉴욕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한국방문의해위원회 명예위원장인 김 여사는 이날 외신 기자들에게 한국의 전통문화와 부산의 매력을 알리면서 2030 부산엑스포 유치에 대한 관심과 성원을 당부했다. 김 여사는 외신기자들과 함께 수제가구, 전통차, 공예품 등 한인 문화 스타트업 팝업과 송편, 수정과 등 추석 음식을 선보인 한가위 팝업을 둘러봤다. 또, 부산의 음식문화를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공간인 '부산 포장마차'에서는 갈비, 해물파전, 떡볶이 등 부산의 멋과 맛을 느낄 수 있는 다양한 음식들을 시식하며 엑스포 개최 도시로서의 부산의 매력을 소개하기도 했다.
김 여사는 미국 순방길에 올랐던 지난 18일에도 경기 성남시 서울공항에서 공군 1호기에 탑승해 출국하면서 직접 디자인에 참여했던 부산엑스포 열쇠고리를 가방에 달았고, 가방 손잡이는 빨간색 하트와 'Busan(부산)'이 적혀 있는 스카프를 감아 장식했다. 김 여사는 지난 6월 프랑스와 베트남 순방 차 출국하면서 가방에 2030부산엑스포 유치를 기원하는 열쇠고리를 달아 처음 선보인 바 있다.

김미경기자 the13ook@dt.co.kr



김건희 여사도 `부산엑스포 홍보` 총력…뉴욕서 우리말 공연 `훈민정음` 관람
김건희 여사가 19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삼성837에서 열린 '한가위 인 뉴욕'에서 외신기자 및 뉴욕시 관계자들과 송편, 수정과 등 추석 음식을 선보인 한가위 팝업을 둘러보고 있다. 공동취재=연합뉴스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