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지붕공사 시 추락 사고 유의해야"...고용부, 주의보 발령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고용노동부는 건설현장 지붕공사 사망사고가 가을철에 집중적으로 발생함에 따라11월 30일까지 '지붕작업 추락위험 주의보'를 발령한다.

고용부는 28일 지붕공사 사망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수칙 준수를 당부하며 이같이 밝혔다.

2020년부터 2022년까지 건설현장 지붕공사 사고사망자는 125명에 달한다. 지붕공사는 건설현장에서 가장 많은 사망사고가 발생되는 위험요인 중 하나로 특히 장마와 집중호우가 끝나는 가을철(9~11월)에 집중된다.

지붕공사 사망사고는 주로 축사·공장·창고 등 소규모 초단기공사(1~2일)에서 발생하고 있어 사고예방을 위해서는 불시 감독·점검보다는 교육·지도를 통해 안전의식 및 안전조치를 강화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고용부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은 초소규모 건설공사 기술지도 사업을 통해 전문건설업체 본사와 작업 현장을 방문해 주요 사고사례, 안전조치 사항을 지도하고 채광창 안전덮개 구입비용 지원사업을 안내하고 있다.


또 농협·한국산업단지공단 등 관계기관과 협업을 통해 공장주·축산농가에서 자주 방문하는 전국 농·축협 지사무소와 산업단지공단 지역본부를 통해'지붕공사 안전작업 안내문'을 배포하고, 추락사고 예방 홍보 문구 등을 삽입한 안전스티커를 제작해 승강통로, 지붕 출입구, 사료 포대 등에 부착했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협업을 통해서는 2023년도 축사시설 현대화사업 지붕·시설 개·보수 현장에 방문하여 사망사고 사례를 안내하고 추락방지조치 여부 등을 확인하여 위험요인이 완전히 제거될 수 있도록 관리할 예정이다.

최태호 고용부 산재예방감독정책관은 "지붕공사 추락사고 대다수가 사고위험성 인식 부족 및 기본적인 안전수칙 미준수로 발생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기본 안전수칙 미준수 현장의 사망사고에 대해 무관용 원칙에 따라 철저히 수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붕공사 시 추락 사고 유의해야"...고용부, 주의보 발령
정석준기자 mp1256@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