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소진공, 한국자산관리공사와 소상공인 재기 돕는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소진공, 한국자산관리공사와 소상공인 재기 돕는다
박성효 소상공인진흥공단 이사장 [소진공 제공]

소상공인진흥공단(소진공)은 2일 소진공 대전 본사에서 한국자산관리공사와 '소상공인·자영업자 재기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소진공이 보유한 연체채권 채무자를 포함한 취약 소상공인의 재기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업무협약에 따르면, 두 기관은 △소진공 보유채권의 효율적 정리를 위한 방안 모색 △취약·연체 소상공인 및 자영업자의 재기지원 △교육 프로그램 공유 등 인적교류 활성화 △소상공인 내수 활성화를 위한 온누리상품권 홍보 지원 등에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성효 소진공 이사장과 권대수 부이사장, 김남주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박성효 이사장은 "코로나19 팬데믹의 장기화와 연이은 3고(高)로 경영위기를 맞은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면서 "새출발기금 주식회사의 운영주체인 한국자산관리공사와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소상공인의 완전한 회복과 새로운 도약을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최상현기자 hyun@dt.co.kr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