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타임스

 


LG전자, 서울재활병원에 `메디페인` 50대 기증…장애인 재활 돕는다

프린트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LG전자는 최근 서울재활병원에 자사의 만성 통증 완화 의료기기 LG 메디페인 50대를 기증했다고 29일 밝혔다.

서울재활병원은 서울시에 유일한 수도권 공공어린이 재활병원으로, 소아-청소년-성인의 생애주기별 재활을 돕고 있다. 이번에 기증된 LG 메디페인은 병원 내 치료시설 및 중증환자, 유관 시설에서 활용될 예정이다.

이 제품은 다양한 신체 부위의 만성 통증을 완화시켜 주는 의료기기다. 병원에서 사용하는 비침습적 무통증 신호요법의 통증치료와 동등한 비침습적 통증 완화 방식을 적용한 제품으로, 식약처로부터 정식 인증을 획득했다.

LG전자는 제품과 기술력, 인프라를 활용해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국내와 해외에서 다양하게 이어오고 있다.

지난 2019년에는 동 기관에 장애인 치료환경 개선을 위해 공기청정기 80대를, 2021년에는 거동이 불편한 학생들의 학습권 제고를 위해 무선 이동식 TV인 스탠바이미를 기증한 바 있다. 지난해에는 장애아동 지원을 위한 자선행사인 'LG전자 박세리 월드매치 골프대회'에 메인 스폰서로 참가했으며, 올해는 농어촌 장애가정과 온라인 장애학교에 노트북과 스탠바이미를 전달하는 활동도 계획 중이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장애를 가진 미래세대를 위한 사회공헌을 전개하고 있다. 2011년부터 운영 중인 '글로벌 장애 청소년 IT 챌린지'는 장애청소년의 정보격차를 해소하고 사회진출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지금까지 4000명 이상의 장애청소년들이 참가했다.

남혜성 LG전자 HE사업본부 홈뷰티사업담당(상무)은 "당사는 그간 다양한 방법으로 장애인의 꿈과 희망을 지원해왔다"며 "LG 메디페인이 고객의 삶의 질과 가치를 높이는 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전혜인기자 hye@dt.co.kr

LG전자, 서울재활병원에 `메디페인` 50대 기증…장애인 재활 돕는다
이지선(왼쪽) 서울재활병원장과 남혜성 LG전자 상무가 LG 메디페인 기증식에서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 저작권자 ⓒ디지털타임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